꿈과 희망이 있는 홈페이지멘트
화천의지명유래
-->
사내면
화천문화원  화천의지명유래  사내면

사내면

광덕리

명월리

사창리

삼일리

용담리

【면】화천군 1읍 4면의 하나. 본래 사탄향의 소재지이므로 시룬 또는 실운(實雲)으로, 변하여   곡운(谷雲)이라했는데, 조선영조 41년(1765) 춘천군 도호부에 딸린 사탄내면(史呑內面)이   되어 수밀(藪密), 현내(縣內)를 관할하다가, 고종 32년(1895)에 史呑內面이 줄어 사내면으로   개칭되어 신촌(新村), 영당(影堂), 수밀(藪密), 면대(面垈), 창리(倉里), 졸대(卒垈), 명월(明月),   실내(實內), 반암(磻岩), 내동(內洞), 맹대(孟垈), 검단(儉丹)등 12개리로 분할되었다. 1914년 행정구역 폐합에 따라, 경기도 영평군(永平郡.지금의포천군) 이동면(二東面)의 도평리(桃坪里) 일부를 편입하였으며 1945년 광복과 더불어 공산치하 김화군 사내면으로 있다가,1953년 수복되어 군정시 포천군 사내면으로 되었고, 1954년 10월 21일에 화천군으로 편입되어 현재, 사창(史倉), 명월(明月), 용담(龍潭), 삼일(三逸), 광덕(廣德) 등 5개 里를 개편 관할하고 있다.
  동쪽은 하남면과 춘천시 사북면에 인접해 있으며, 서쪽은 경기도 포천군 이동면, 북쪽은 철원군 금화와 연결되어 있다.
  동국여지승람에 의하면 1670년 평강(平康) 현감인 김수증(金壽增)이 자기 호(號)를 따서 이 지역을 곡운(谷雲)이라 칭하였으며 또한 이 곳을 옛날 사탄향(史呑鄕)의 소재지 이므로 이를 따서 사탄내국(史呑內局),사내리(史內里)라고도 했다.

 

Untitled Document